요즘 핫한 어플 포켓몬고 할때, 블루라이트 주의하라!

블루라이트 2016. 8. 3. 13:36 Posted by 전자파&블루라이트 차단 엑스블루

 

 

블루라이트는 숙면을 이끄는 멜라토닌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끼친다.

 

의사들은 장시간 눈에 블루라이트의 노출(악영향)은

특히 아이들에게 좋지 않다고 주장하고 있다.

 

아이를 가진 부모님들과 청소년들에게

전례 없는 찬사를 받고 있는 인기 어플, 포켓몬고는 
블루라이트 방출량이 많아 의사들은

특히 아이들이 오랜 시간동안하는 것은
눈 건강의 악영향을 미친다고 말했다.

 

심각한 건강상의 우려


의사들은 포켓몬 고를 늦은 밤 장 시간 하게 되면

더 심각한 건강상의 우려가 발생한다고 경고했다.


블루라이트의 방출은 사람들이 휴대폰이나 TV를 자기 전에 볼 때 영향을 미친다고

Sri Balaji Action Medical Institute.의 레티나 전문가 Kunal Rana는 말했다.


블루라이트는 사람들이 잘 때.

잠을 얼마나 잘 자는 지와 연관이 있는

멜라토닌 호르몬 분비의 영향을 주는것으로 알려져 있다.

 


VDT 증후군


또한 장시간동안 컴퓨터나 디지털디스플레이에 집중하는 것은

컴퓨터시력증후군(CVS)과 관련이 있다.


Dr. Rana는 두통, 안구건조증

그리고 시력저하를 호소하는 아이들의 수가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람들은 눈을 자주 깜빡이지 않고 빛을 게임하는 동안 응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포켓몬 고의 출현은 스크린의 노출시간을 늘게 했다.

또한 기술에서 노동인구를 고려할 때, CVS는 확실히 아이들에게만 제한되지 않는다.


온라인 통계분석 회사인 Statista의 연구에 따르면,

미국에서 게임이 런칭된 후 이틀 만에 안드로이드 유저들은

하루에 포켓몬 고를 밤 늦게 평균 43분을 했다.


스마트폰 시계와 GPS를 사용하는 게임은

특정시간에 특정지역에서 다른 포켓몬들이 있으므로

다른 시간에 그들의 환경들을 탐색하기 위해 플레이를 하게 프로그래밍 되어졌다.


예를들어, 밤에 발견된 포켓몬들은 낮시간에는 찾을 수 없다.


수면 패턴


블루라이트 노출은 포켓몬 고를 하는 사용자들의 수면패턴에 영향을 준다.

Hindu Rao Hospital의 안과 전문의 K.R. Kuldeep는 그 문제는 거기서 끝이 아니라고 말했다.


의사들은 사람과 스크린 사이가 적어도 36인치가 되지 않으면

눈은 부담을 느끼고 시력이 약해지게 만드는 경향이 있다고 말했다.


Dr. Kuldeep는 시력문제가 있는 아이들의 30퍼센트 증가가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비디오게임 때문에 시력문제를 겪는 아이들 6명7명이 있다.

그 게임들은 눈의 결막이 약해지게 한다고 결론지었다.
오랜 시간 스크린 앞에 있는 것은 근시 또는 난시를 유발한다고 알려져 있다.
안과의학센터 회장이자 의장인 Mahipal Sachdev는

최근 근시 환자 발병율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원문출처: http://www.thehindu.com/news/national/other-states/beware-of-blue-light-radiation-while-chasing-pokmon/article8930158.ece

 

댓글을 달아 주세요